고양이 털갈이, 관리는 어떻게 해야 하지?

조회수 13508



무더웠던 여름이 지나고 다시 선선한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이맘때쯤부터 털갈이 전쟁을 준비하고 계시는 집사님들이 많으실 텐데요,



오늘은 이런 집사님들을 위해

고양이 털갈이 시기와 관리 방법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1. 털갈이 시기는 언제지?


고양이들은 보통 봄과 가을에 털갈이를 하는데요,

4월~6월 사이 봄에는 겨울의 털을 벗고 가벼운 여름 털을 입는 시기이고,

10월~12월쯤 가을에는 여름 털을 벗고 두꺼운 겨울 털로 옷을 갈아입어요.


온도와 계절의 변화를 크게 받지 않는 집냥이들은

일 년 내내 털갈이 중이라 말하기도 합니다.





2. 털 관리는 어떻게 하지?


털갈이 시기에 엄청난 털날림과 빠짐이 걱정인 집사님들 많으실텐데요,

털 날림과 빠짐을 조금이라도 줄이기 위한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바로, 빗질 입니다.


빗질을 통해 죽은 털들을 미리 제거하여 털 날림을 예방함은 물론,

그루밍을 하며 몸 속으로 죽은 털을 삼켜

고양이들이 헤어볼을 토하지 않게 도와줍니다.


하지만 과한 빗질은 피부에 자극을 주며 상처를 입힐 수 있기 때문에

적당한 힘으로 살살 다뤄주셔야 해요.




둘째, 목욕 입니다.

털갈이 시기에 하는 목욕은 몸의 죽은 털들을 전체적으로 정리할 수 있기 때문에

잠시나마 털빠짐이 줄어드는 걸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하지만 잦은 목욕이 필요없는 고양이들은

일 년에 두세 번으로 충분한 경우가 많기 때문에

우리 고양이의 목욕주기를 잘 맞춰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셋째, 충분한 영양 공급 입니다.


모질과 피부 건강 상태가 좋은 고양이들은 상대적으로 털날림이 줄어드는 경우가 많은데요.

영양 공급이 뛰어나고 모질과 피부에 도움이 되는 사료, 혹은 영양제를 급여하면

털에 윤기가 생기게 도와주며 모근이 튼튼해지기 때문에

털빠짐이나 털날림이 줄어드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털이 많이 빠진다고 갑작스럽게 사료를 바꾸게 되면

탈이 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료에 새로운 사료를 섞어

서서히 비율을 늘리며 급여하셔야 합니다!




위에서 알아본 고양이 털갈이 시기 및 관리방법으로 준비한다면

곧 다가올 털과의 전쟁에서 승리 할 수 있지 않을까요?


세상 모든 반려묘와 반려인의 행복,

도그마루가 응원합니다 :-)



(출처 : https://youtu.be/Bvkb0v1ZQDg)

 





전화 상담


24시간 카톡


지점위치


나에게맞는♥

사모예드, 도베르만, 꼬똥드툴레아, 진돗개, 친칠라, 고양이수명, 개, 차우차우, 퍼그, 코카스파니엘, 빠삐용, 베들링턴테리어, 페키니즈, 스트레이트, 래브라도리트리버, 삽살개, 달마시안, 시고르자브종, 슈나우저, 폼스키, 비글, 스핑크스, 풍산개, 말라뮤트, 꼬동드툴레아, 파피용, 개종류, 봄베이, 진돗개분양, 셰퍼드, 미니핀, 화이트테리어, 보스턴테리어, 핏불테리어, 허스키, 테리어종류, 꼬똥, 차오차오, 아프간하운드, CAT, 강아지분리불안, 털안빠지는강아지, 귀여운강아지, 강아지종, 사바나캣, 믹스견, 잭러셀테리어, 시추, 샤페이, 검은고양이, 빠삐용강아지, 푸숑, DOG, 귀여운고양이, 카네코르소, 하운드, 미니어처핀셔, 털안빠지는고양이, 코커스패니얼, PUPPY, 털없는고양이, 견종, 강아지의날, 프렌치불도그, 미니어처슈나우저, 댕댕이, 말티숑, 야옹이, 휘핏, 보르조이, 스탠더드푸들, 그레이트데인, 소형견종류, 고양이털빠짐, 강아지품종, 셀티, 꼬똥드툴레아분양가, 개냥이, 티컵강아지, 아메리칸코카스파니엘, 꼬동, 오드아이고양이, 가필드고양이, 그레이트피레니즈, 말티푸성격, 아기강아지, 다리짧은강아지, 다리짧은고양이, 말티즈성격, 삽살개분양, 반려묘, 큰개종류, 작은고양이, 고양이키우는비용, 소형강아지종류, 브숏, 말티슈, 푸들성격, 꼬똥드툴레아분양, 브리더분양, 작은강아지, 털없는강아지, 회색푸들, 타이니푸들, 키우기쉬운강아지, 믹스견종류, 풍산개분양, 잭러셀테리어분양, 꼬똥드툴레아입양